[몽골소식]SK C&C 1200만달러 규모의 몽골 최초 울란바토르시 ITS 구축 완료

몽골사회 Нiigem 2010. 7. 1. 19:54


 SK C&C(부회장 김신배)은 지난 2008년 12월 수주한 1200만달러 규모의 몽골 최초 울란바토르시 ITS시스템을 성공적으로 오픈(사진)했다고 1일 밝혔다.

SK C&C는 지난달 30일 몽골 울란바토르시 교통통제센터에서 빌릭트 울란바토르 시의회 의장과 SK C&C 이영래 상무를 비롯한 주요 인사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교통통제센터 오픈 기념식을 가졌다.

이 사업을 통해 SK C&C는 우리나라의 ITS시스템을 기반으로 몽골의 수도 울란바토르시의 주요 간선도로와 도심부 주요 도로 및 교차로 등에 대한 포괄적인 ITS시스템을 구축했다.

우선 차량의 속도와 교통량 등을 수집 분석하는 차량 검지시스템과 주요 교차로의 실시간 교통상황 모니터링을 위한 CCTV를 설치해 교통사고 등 돌발상황에 대한 실시간 대응이 가능토록 했다.

주요 교차로에 대한 실시간 신호제어시스템을 구축해 교통량에 따른 실시간 신호운영을 지원해 교차로 등 상습 정체구간의 교통흐름도 개선했다.

또 울란바토르 시내에 설치된 도로전광표지시스템과 인터넷을 통해 교통소통정보 및 우회정보 등을 제공해 교통 편의성을 높였다. 이밖에 각종 교통정보의 가공과 분석, 신호제어는 물론 교통체증정보와 우회정보를 제공하고 돌발상황 등에 대한 종합대처 등 울란바토르시 교통운영을 총괄하는 첨단의 교통통제센터도 구축했다.

이영래 글로벌 사업본부장은 “몽골 울란바토르시의 성공적인 ITS구축으로 교통흐름과 안전성이 크게 개선될 것”이라며 “교통정보의 체계적 수립과 분석을 통한 장기적인 교통정책 수립도 가능해 질 것” 이라고 말했다.


[경제투데이 김태균 기자]
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